UPDATED. 2020-02-18 16:03 (화)
홍콩,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첫 사망자 발생...필리핀 이후 두번째 지역
상태바
홍콩,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첫 사망자 발생...필리핀 이후 두번째 지역
  • 박주현 기자
  • 승인 2020.02.04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린세스 마가렛 병원의 환자는 홍콩에서 코로나 바이러스와 관련된 질병에 사망한 최초의 환자가 되었다고 전했다. 사진 : 블룸버그

홍콩에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으로 인한 첫 사망자가 나왔다고 사우스차이나 모닝포스트가 4일 보도했다. 

39세의 이 남성는 웸포아 가든에서 어머니와 함께 살았으며, 어머니는 2일 15번째 확진사례로 확인되었지만 최근 여행 기록은 없었다고 전해졌다. 

콰이청에 있는 프린세스 마가렛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던 이 남성은 29일 오전 갑작스러운 심장마비로 숨졌다고 의료진이 말했다.

홍콩의 한 현지 매장인 HK01은 그는 이전에 홍콩에서 13번째 확진자였으며, 1월 21일 후베이성 우한에 갔다가 23일에는 광저우-선전-홍콩 고속철도 연결선을 통해 홍콩으로 돌아와 31일 발열로 진단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 남성은 이날 요마테이 엘리자베스 병원에 입원해 감염된 것으로 확인됐으며 건강보호센터에서 공개한 정보에 따르면 그는 건강관리 시설, 습식시장, 해산물 시장을 방문한 적이 없고 잠복기 동안 야생동물에 노출된 적도 없으며, 근본적인 건강 문제가 있었다고 전했다.

존홉킨스 대학의 CSSE 데이터에 따르면 지금까지 중국의 신종코로나바이라스 감염 사례는 20571건 이며, 사망자는 426명, 회복된 사람은 644명이다.

중국 외 지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사망한 사람은 필리핀 이후로 이번 홍콩 사망자가 두번째로 보고되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