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29 09:04 (수)
[가전 디자인의 진화] TV, 공간의 조화·뒷태·수납까지
상태바
[가전 디자인의 진화] TV, 공간의 조화·뒷태·수납까지
  • 김지연 기자
  • 승인 2022.06.01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신제품 모델명 'LX1'
자유로운 공간 연출, 뒷면 케이블선 정리·수납 공간까지
전·후면에 베이지 색상의 고급 패브릭 소재 적용
삼성전자의 'The Serif', 스탠드 없어도 테이블, 바닥 등에 배치 가능
전 세계 절반이 삼성·LG TV...라이프스타일 TV 디자인과 공간의 조화

국내 가전 업체는 삼성과 LG를 대표로 해외와 비교해 높은 기술력과 디자인으로 글로벌 가전시장에서 확고한 위상을 자리잡으며 거듭 성장해가고 있다. 사용자 중심의 디자인관점을 발굴하며 라이프스타일(Liftstyle) TV를 선보여온 국내 TV 가전 디자인은 설치 공간의 고정관념을 벗어나 공간의 조화로움을 추구한다.

1일 LG전자가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신제품(OLED Objet Collection, 모델명: LX1)을 선보인다고 밝혔는데, 최고의 화질로 호평받는 LG 올레드 에보(OLED evo)의 화질에 인테리어 감성을 더한 디자인으로 자연스러운 공간 연출이 가능하다는 것이 특징이다.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신제품 TV 뒷면에 책 2권이 꽂혀있는 연출 사진. LG전자는 올레드 TV 뒤태에도 고객 경험 혁신을 담았다고 설명한다. /사진=LG전자 제공

TV 뒷면이 깔끔하게 정리돼 공간 배치 용이

일단 스탠드형으로 벽에도 빈 공간에도 세워놓기에 자연스러워 보인다. TV 주변의 복잡한 기기와 전선 정리는 정리정돈과 인테리어에 관심이 많은 사용자들에게는 더욱 중요한 이슈다. 

LG전자는 TV 뒷면에 맞춤형 수납공간을 적용해 주변 기기와 전선 정리를 해결하고 탈부착이 가능한 액세서리 수납함으로는 셋톱박스나 멀티탭 등 주변 기기들 보관이 가능하게 했다. 

특히 TV 스탠드 다리 내부 통로에 케이블선을 정리해 주변 공간을 깔끔하게 연출할 수 있다는 것도 장점이다. 이는 지난해 선보인 LG 갤러리 스탠드 제품에도 적용된 부분이기도 하다. 

TV 스탠드 다리 내부 통로에 케이블을 넣어 깔끔하게 연출할 수 있는 LG 갤러리 스탠드와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신제품(모델명: LX1) /사진=LG전자 ⓒ케미컬뉴스CG

또한 백라이트 없이 스스로 빛을 내는 올레드만의 얇은 디자인은 유지하고 제품의 전·후면에 베이지 색상의 고급 패브릭 소재를 적용했다. 제품의 모서리 부분은 부드러운 곡선 디자인으로 미려함을 살렸다.

미술 작품과 같이 아트 스탠드로, TV 후면에 U자 형태로 파인 공간은 책꽂이로 사용하기나 인테리어 소품을 배치할 수 있다. TV는 벽 바로 앞에 설치해야 한다는 고정관념을 버리고, TV를 뒤에서 보더라도 깔끔하게 정돈된 모습이 가능하고 거실과 주방 사이나 창가, 책장 앞 등 집안 가구 인테리어와 조화롭게 고객이 원하는 다양한 공간에 배치할 수 있다.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 신제품(모델명: LX1)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는 오는 6일부터 열리는 글로벌 디자인 전시회 ‘밀라노 디자인 위크(Milan Design Week) 2022’에서 이 제품을 처음으로 공개한다고 밝혔다. 밀라노 디자인 위크는 세계적인 디자인 행사로 살로네 델 모빌(Salone del Mobile ) 가구 박람회가 개최되며, 도시 디자인 지구 수백 곳에서 쇼와 이벤트가 진행된다. LG전자는 네덜란드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 브랜드인 ‘모오이(Moooi)’와 함께 독창적인 디자인의 가구와 조명, 인테리어 소품들이 LG 올레드 오브제컬렉션과 조화를 이룬 홈 라이프스타일 공간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공간 인테리어에 자연스럽게 스며드는 TV 디자인으로 먼저 나온 삼성전자의 'The Serif'가 있다. 세계적인 산업 디자이너 로낭 & 에르완 부훌렉 형제가 디자인 했으며, 스탠드가 없어도 테이블이나 선반, 바닥 등에도 둘 수 있다. TV 뒤 덮개를 열어서 케이블선 정리가 가능하도록 디자인 되었다. 

삼성전자 라이프스타일 TV 중 하나 'The Serif' /사진=삼성전자

전 세계 절반이 삼성·LG TV

한편, 전 세계 TV 시장 점유율 반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삼성전자와 LG전자는 글로벌 TV 시장에서 한국 기업으로 위상을 높이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삼성전자 라이프스타일 TV(Lifestyle TV) 유형은 The Freestyle, The Sero, The Serif, The Frame, The Terrace, The Premiere 등이 있다. LG전자의 라이프스타일 스크린은 스탠바이미, 올레드 evo 오브제컬렉션, 올레드 evo(스탠드형, 벽걸이형), LG One:Quick, 갤러리 스탠드 등이 있다.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옴디아(Omdia)와 관련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초대형 TV에서, LG전자는 올레드(OLED·유기발광다이오드) TV 시장에서 각각 1위를 차지하고 있다. LG전자는 지난해 프리미엄 올레드TV 모델 출하량을 두 배로 늘린 후 출하액 기준으로 세계 TV 시장 점유율 18.5%로 삼성전자에 이어 사상 최대 점유율을 기록했다.

삼성전자는 TV 디자인이 중요한 이유에 대해 공간 전체의 분위기를 좌우할 만큼 큰 비중을 차지하기 때문에 자신만의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느낌을 연출하고 싶다면 TV 선택 시 설치 위치나 디자인, 설치 유형, 케이블선 관리 등을 눈여겨 봐야 한다고 밝히고 있다.

삼성전자 라이프스타일 TV(Lifestyle TV) 제품들 /삼성전자 ⓒ케미컬뉴스CG

최근 LG전자는 영국에서 3년 연속 올해의 홈 엔터테인먼트 브랜드에 선정됐다고 밝히기도 했다.(영국 비영리 소비자매체 ‘위치(Which?)’가 주관하는 위치 어워드(Which Awards)에서 ‘올해의 홈 엔터테인먼트 브랜드’로 선정)

LG전자는 지난 4월 올해 1분기 실적 발표에서 H&A(생활가전&공기 솔루션)사업본부가 현지화 전략을 바탕으로 신가전과 ‘오브제컬렉션’, ‘UP 가전’, ‘LG 씽큐(LG ThinQ)’와 같은 차별화된 경쟁력을 앞세워 실적 상승세를 유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LG 라이프스타일 스크린 /LG전자

글로벌 TV 시장은 전체 수요 감소에 따라 업체 간 경쟁이 더욱 심화될 것으로 예상되지만 현재 삼성의 Neo QLED나 LG전자의 올레드TV가 글로벌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어 프리미엄 제품의 수요는 지속 유지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LG HE사업본부는 올레드 TV, QNED TV, 초대형 TV 등 프리미엄 제품의 판매 확대에 힘입어 전년 동기 수준의 매출이 기대된다고 전망했다.

케미컬뉴스 김지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케미컬뉴스

  • 제호 : 케미컬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4656
  • 발행일 : 2017-08-01
  • 등록일 : 2017-08-17
  • 발행·편집인 : 유민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유정

NEWS SUPPLY PARTNERSHIP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CONTACT

  • Tel : 070-7799-8686
  • E-mail : news@chemicalnews.co.kr
  • Address : 서울특별시 동작구 상도로 82, 무이비엔 빌딩 5F 502호
  • 502, 5F, 82, Sangdo-ro, Dongjak-gu, Seoul (07041)

케미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케미컬뉴스.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