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4 11:55 (금)
[건강생활] 꽃을 가까이, 스트레스를 멀리
상태바
[건강생활] 꽃을 가까이, 스트레스를 멀리
  • 김민철 기자
  • 승인 2021.03.30 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긍정적 감정 및 삶의 질을 높이는 꽃
꽃을 보는 것만으로도 편안함 느낄 수 있어
항균·가습·공기 정화 등 부수적 효과도 탁월
사진=프리픽 ⓒ케미컬뉴스CG

스트레스가 모든 질병의 주요 원인으로 지목되면서 이를 해소하기 위한 노력이 주요 관심사인 시대다. 코로나 시대로 외부 활동이 제한되는 와중에 실내·혼자·간편한 스트레스 해소법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여러 방법 중에 이번에는 꽃을 선택해 보는 건 어떨까?

뉴저지 주립대학교는 10개월에 걸쳐 꽃과 삶의 만족도 사이의 연구를 진행한 바 있다(An Environmental Approach to Positive Emotion: Flowers). 그 결과 꽃은 즉각적이고 장기적으로 긍정적인 감정의 변화를 가져오고 인간관계의 개선에도 효과를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 참가자들은 꽃을 받았을 때 흥분된 미소와 감정을 표현했는데 모든 연령대의 보편적인 반응이었다. 꽃을 받은 이후에는 우울함, 불안감 등을 덜 느끼게 되어 삶의 만족감이 올라감과 동시에 가족 및 친구와의 접촉도 증가했다고 밝혔다.

일본 도쿄 내에 소재한 연구소에서 실시한 실험에 따르면 꽃을 보는 것만으로도 스트레스 감소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31명의 남성 직장인들을 대상으로 한 실험에서 4분 동안 화병에 담긴 장미를 가만히 앉아 보게 했는데 심박동과 맥박수의 유의미한 차이가 나온 것이다. 생리적, 심리적 이완 효과가 있는 결과로 이는 편안함과 안정감의 증가가 측정됐다는 의미다.

실험 설정(왼쪽, 장미의 관찰영역에 앉아있는 피험자의 생리학적 지표와 대조군이 측정되고 있다.)과 결과 그래프의 하나(오른쪽)-그림4는 설문지에 의한 주관적 평가에서 편안하고 여유롭고 자연스러운 상태의 결과를 보여준다. 실험 대상자는 대조군 조건보다 장미에 노출되는 것이 훨씬 더 편하다고 보고되었다(P < 0.01). 또한 완화하고 자연적인 상태는 제어 조건(P < 0.01)보다 장미에 대한 노출에서 훨씬 더 빈번했다. /이미지=미국립보건원 PMC에 게시된 '직장인의 장미꽃 감상의 생리적 심리적 이완 효과' 연구 갈무리

이 밖에도 꽃은 항균과 습도조절, 공기 정화 효과 등도 탁월한데, 실내 활동이 많은 지금의 상황에 매우 고마운 효과가 아닐 수 없다.

과거 1989년 NASA(미국 항공우주국)에서 발표한 실험은 매우 유명한데, 실내 식물이 암을 유발하는 유기 화학 물질을 제거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는 내용이다. 연구를 위해 선택한 화학물질은 벤젠, 트리클로로 에틸렌, 포름알데히드였다. 

한편, 비단 화분의 형태가 아니더라도 꽃을 관리하는 팁도 몇 가지 있다. 줄기 끝을 깨끗하게 사선으로 잘라서 꽃병에 꽂는 것은 꽃의 수분 흡수율을 높여 수명을 연장하는 대표적인 방법이다. 시중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절화수명연장제를 물에 섞어주면 각종 세균을 막아주고 꽃을 더 싱싱하게 유지시켜준다.

꽃놀이의 계절이 왔지만 어려운 요즘, 직접 꾸미는 실내 꽃놀이도 좋은 방법이 아닐까 싶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케미컬뉴스

  • 제호 : 케미컬뉴스
  • 법인명 : (주)액트원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04656
  • 발행일 : 2017-08-01
  • 등록일 : 2017-08-17
  • 발행·편집인 : 유민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유정

NEWS SUPPLY PARTNERSHIP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CONTACT

  • Tel : 070-7799-8686
  • E-mail : news@chemicalnews.co.kr
  • Address : 서울특별시 동작구 상도로 82, 무이비엔 빌딩 5F 502호
  • 502, 5F, 82, Sangdo-ro, Dongjak-gu, Seoul (07041)

케미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케미컬뉴스.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