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1-28 00:55 (일)
고어, 연료전지용 전해질막으로 토요타 어워드 기술부문 수상
상태바
고어, 연료전지용 전해질막으로 토요타 어워드 기술부문 수상
  • 김지연 기자
  • 승인 2021.03.18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해질막의 기계적 내구성 향상, 두께 30% 줄여 기체투과성과 연료 효율 개선
토요타의 신형 수소차 미라이 2세대...고어-셀렉트 멤브레인 적용
고어 토요타 프로젝트 어워드 수상 /사진=고어 코리아 제공

글로벌 소재 과학기업 고어사가 연료전지용 전해질막으로 토요타 '프로젝트 어워드' 기술부문을 수상했다.

18일 고어 코리아에 따르면 토요타 '프로젝트 어워드'는 토요타의 제품 성능과 생산 효율 향상에 기여한 혁실 기술 기업에게 수여되는 상으로 지난달 출시한 토요타의 신형 수소차 미라이 2세대에 고어의 연료전지 전해질막 고어-셀렉트(GORE-SELECT) 멤브레인을 적용해 성능이 향상되고 비용 또한 개선된 공로를 인정 받았다.

신형 고어-셀렉트 멤브레인은 기존 제품 대비 고어 고유의 멤브레인 강화 기술을 사용해 전해질막의 기계적 내구성을 향상시키고 두께는 30% 줄여 기체투과성과 연료 효율을 개선했으며, 이를 장착한 미라이 2세대의 성능은 1세대에 비해 최고 출력 174마력, 연비 152km/kg, 완충 시 주행거리가 850km까지 늘었다고 전해졌다.

또한 연료전지 스택의 크기도 줄어 시스템 비용도 낮아졌다는게 고어코리아의 설명이다.

한편, 고어사는 우주산업, 고기능 패브릭, 오토모티브, 전자 및 메디컬에 이르는 다양한 혁신 제품을 제공하며 전세계 1만1천 명의 직원이 있다고 알려졌다.

1980년대 초 연료전지 산업에 진출한 고어는 세계 최초 상용 수소 연료전지 막전극접합체를 생산했고, 1994년 멤브레인 강화 기술을 개발해 연료전지용 전해질막 성능을 발전시켜오고 있다.

현대 넥쏘, 토요타 미라이, 혼다 클라리티 등 세계 주요 양산형 수소연료전지차에 고어-셀렉트 멤브레인이 채택된 바 있다.

[케미컬뉴스=김지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케미컬뉴스

  • 제호 : 케미컬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4656
  • 발행일 : 2017-08-01
  • 등록일 : 2017-08-17
  • 발행·편집인 : 유민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유정

NEWS SUPPLY PARTNERSHIP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CONTACT

  • Tel : 070-7799-8686
  • E-mail : news@chemicalnews.co.kr
  • Address : 서울특별시 동작구 상도로 82, 무이비엔 빌딩 5F 502호
  • 502, 5F, 82, Sangdo-ro, Dongjak-gu, Seoul (07041)

케미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케미컬뉴스.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