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6-24 21:25 (목)
꿀벌이 위험하다...중국산 '산초' 제품서 잔류농약 2배 초과 검출
상태바
꿀벌이 위험하다...중국산 '산초' 제품서 잔류농약 2배 초과 검출
  • 김지연 기자
  • 승인 2020.06.13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출된 잔류농약 '이미다클로프리드'
네오니코티노이드 계열로 꿀벌에게 심각한 위험초래...유럽연합에서 금지
회수 대상 제품-산초 [산초(열매)건조)]/식품의약품안전처

마포구에 소재한 수입 판매업체 (주)대화엠피가 수입 판매한 중국산 '산초'에서 잔류농약이 기준치보다 2배 초과 검출돼 판매 중단됐다. 

이 수입농산물은 산초 열매를 건조한 것으로 제품명은 '산초'이며 생산 포장일자는 2019년 8월 6일자 제품이다. 

이 제품에서 검출된 잔류농약은 '이미다클로프리드'로 기준치 0.05㎎/㎏보다 2배인 0.10㎎/㎏이 검출되었으며, 이미다클로프리드는 사과, 감귤, 고추, 상추 등 과일류 및 채소류에 발생되는 진딧물을 방제하기 위해 사용되는 살충제로 알려져있다. 

이미타클로프리드의 화학구조

이미다클로프리드는 곤충의 중추신경계에 작용하는 네오니코티노이드라 불리는 화학물질 계열에 속하는 전신 살충제이며, 미국립농약정보센터에 따르면 포유류보다 곤충에 더 유독하다. 

영국 가디언지에 따르면 2018년 유럽 식품안전국은 네오니코티노이드가 꿀벌에게 심각한 위험을 초래한다는 새로운 보고서를 발표하고나서 2개월 후 유럽연합은 3대 네오니코티노이드(클로티아니딘, 이미다클로프리드, 티아메톡삼)를 모든 실외 사용에 대해 금지했다. 

주요 신규 EU분석 후 벌 해충 농약 전면 금지/ 가디언지 2018년 2월 보도

신경 작용제인 네오니코티노이드가 벌의 기억력 손상과 여왕 수 감소와 같이 꿀벌에게 광범위한 위해를 입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한다. 

미국 산림청에 따르면 포유동물에서 이미다클로프리드에 대한 장기간 저용량 노출의 주요 증상은 간과 갑상선 및 체중 감소에 영향이 있고, 토끼의 생식 독성, 발달 지연 및 신경 행동 결핍과 관련이 있다. 

사람이 입으로 섭취했을 경우는 구토, 졸음, 발한, 방향 감각 상실 등의 증상이 생길 수 있다고 한다. 

한편, 식약처는 해당 제품을 신속히 회수하도록 조치했으며,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는 섭취를 중단하고 구입처에 반품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케미컬뉴스

  • 제호 : 케미컬뉴스
  • 법인명 : (주)액트원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04656
  • 발행일 : 2017-08-01
  • 등록일 : 2017-08-17
  • 발행·편집인 : 유민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유정

NEWS SUPPLY PARTNERSHIP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CONTACT

  • Tel : 070-7799-8686
  • E-mail : news@chemicalnews.co.kr
  • Address : 서울특별시 동작구 상도로 82, 무이비엔 빌딩 5F 502호
  • 502, 5F, 82, Sangdo-ro, Dongjak-gu, Seoul (07041)

케미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케미컬뉴스.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