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20 00:27 (일)
순천향대, '에너지 원천소재개발' 사업 선정
상태바
순천향대, '에너지 원천소재개발' 사업 선정
  • 이민준 기자
  • 승인 2019.09.19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아산 순천향대학교는 에너지시스템학과 안욱 교수 연구팀이 '머신러닝 기반 금속유기골격체(MOF)계 에너지 원천소재 개발'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순천향대학교

'MOF계 에너지 원천소재 개발'은 순천향대 정순기·조남철·이영우·조용현 교수가 공동으로 참여해 에너지 원천 소재로서 MOF 소재를 개발하게 된다.

또한, 차세대 2차전지, 수소에너지, 축전식탈염기술 등의 응용 분야를 적용해 각 응용 분야 소재로서의 전기 화학 특성 반응 등 미래 산업과 연계한 원천기술 개발 연구를 수행하게 된다.

지구온난화가 점점 심각해지고 있는 상황에서 에너지 분야의 원천 기술개발 중요성은 점점 더 커지고 있으며, 이번 연구를 통해 개발된 원천 소재는 차세대 에너지 소재로써, 세계 최초로 신규 소재 모델 예측 및 합성기술 확보를 수행하고 신규 원천소재 확보가 가능하다는 것이 순천향대의 설명이다.

순천향대학교 관계자는 "이번 과제의 성공적 수행으로 부품 소재 산업, 완성업체의 기술력을 향상해 나가고 에너지 산업 생태계가 강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