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7-29 11:21 (목)
LG전자, 실내외 자유롭게 이동 가능한 배송로봇 공개
상태바
LG전자, 실내외 자유롭게 이동 가능한 배송로봇 공개
  • 김수철 기자
  • 승인 2021.07.14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8회 유비쿼터스 로봇 2021’서 처음 소개
기존 배송작업을 단순화해 차원이 다른 물류 혁신 기대
지난해부터 美 MIT 기계공학부 김상배 교수와 차세대 로봇기술 협업
실내외 통합배송로봇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가 실내외를 자유롭게 이동 가능한 배송로봇을 선보였다.

4개의 바퀴를 가진 이 로봇은 바퀴 사이의 간격을 조절해 지형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최적화된 주행모드로 이동한다. 낮은 턱을 만나거나 지면이 다소 불규칙하더라도 진동을 줄이며 이동할 수 있다고 한다.

LG전자는 지난 12일부터 3일간 강원도 강릉에서 열리는 국제로봇학회 ‘제18회 유비쿼터스 로봇 2021’에 참가해 실내외 통합배송로봇을 처음 소개했다고 13일 밝혔다. 앞서 LG전자는 실내 배송로봇을 상용화하고 실외 배송로봇은 시범서비스를 선보이며 배송로봇의 성장 가능성을 확인했는데, 로봇서비스를 운영하며 실내외 어디서든 사용할 수 있는 로봇주행플랫폼의 필요성을 확인해 통합배송로봇을 본격 개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실내외 통합배송로봇 /사진=LG전자 제공
실내외 통합배송로봇 /사진=LG전자 제공

이 실내외 통합배송로봇은 철저한 검증을 거쳐 올해 말 시범 운영할 계획이다. 상용화되면 물건을 배송하기 위해 수행됐던 각종 작업들이 단순해지면서 차원이 다른 물류 혁신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LG전자는 지난해 초 미국 보스턴에 ‘LG 보스턴 로보틱스랩(LG Boston Robotics Lab)’을 설립했다. 이 곳에서 메사추세츠공대(MIT) 기계공학부 김상배 교수와 협업해 운동지능(Physical Intelligence)을 갖춘 차세대 로봇기술을 개발하고 있다. 

지난해 1월 LG전자가 김상배 메사추세츠공대(MIT) 기계공학부 교수와 손잡고 물체를 집거나 옮기는 로봇 기술 연구에 나선다고 밝혔다. /사진=뉴시스

운동지능이란 로봇이 사람처럼 변화에 빠르게 반응하며 동작하는 능력을 의미한다. 김교수는 세계적인 로봇 권위자로 2012년부터 MIT 생체모방로봇연구소(Biomimetic Robotics Lab)를 이끌며 4족 보행 로봇인 ‘치타’시리즈를 개발한 바 있다.

LG전자 관계자는 “차세대 실내외 통합배송로봇은 비대면 서비스에 대한 고객의 높아진 요구에 선제적으로 대응한 결과”라며 “5G와 인공지능을 접목한 로봇이 실내와 실외에서 이동에 제약 없이 사람과 공존하며 삶을 더욱 안전하고 편리하게 만들어 줄 것”이라고 기대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케미컬뉴스

  • 제호 : 케미컬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4656
  • 발행일 : 2017-08-01
  • 등록일 : 2017-08-17
  • 발행·편집인 : 유민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유정

NEWS SUPPLY PARTNERSHIP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CONTACT

  • Tel : 070-7799-8686
  • E-mail : news@chemicalnews.co.kr
  • Address : 서울특별시 동작구 상도로 82, 무이비엔 빌딩 5F 502호
  • 502, 5F, 82, Sangdo-ro, Dongjak-gu, Seoul (07041)

케미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케미컬뉴스.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