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5 14:09 (월)
[반려동물건강] 고양이 혈액형은 A형이 90%
상태바
[반려동물건강] 고양이 혈액형은 A형이 90%
  • 김민철 기자
  • 승인 2021.02.13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이의 혈액형은 A, B, AB형 세가지
A형 약 90%로 가장 많고, B형 약 10%, AB형 매우 희귀
수혈과 교배시 혈액형 확인은 필수적
고양이 /사진=픽사베이

고양이는 사랑받는 반려동물 중에 하나로 최근 발표된 '2021 한국반려동물보고서'(KB경영연구소)에 따르면 우리나라에서 반려동물과 같이 사는 반려인 인구는 약 1500만 명에 이른다. 이는 3가구당 1가구 정도가 반려동물과 함께 살고 있는 것인데 그중 25.7%는 고양이가 차지하고 있다. 

우리와 가까운 고양이는 사람과 비슷하면서도 다른 A, B, AB형으로 나뉘는 세 가지 혈액형을 가지고 있다.

고양이 건강복지 매거진 인터네셔널캣케어지에 따르면 고양이의 혈액형은 유전적으로 결정되며 기본적으로 A형이 우성이고 B형이 열성이다. AB형은 독립적으로 유전되며 A형에 대해서는 열성이고, B형에 대해서는 우성이다.

고양이들의 혈액형 A형과 B형과 혈액군 유전자 /이미지='국제고양이케어'지 갈무리

고양이에게 수혈을 할 경우에는 반드시 같은 혈액형에게만 가능하지만 AB형은 A형과 B형에게 수혈을 받을 수 있다. 또한 혈액형 일치와 함께 수혈적합성이라하여 기증묘와 수혈묘의 혈액이 잘 섞이는지 확인하는 교차적합검사(Cross Matching)를 진행한 후에 수혈을 해야 한다. 

노르웨이 삼림고양이협회에 따르면 고양이의 경우 교배를 진행할 때도 혈액형 검사가 필수적이다. 교배하는 고양이의 혈액형이 다를 경우 태어나는 새끼 고양에게 부작용이 나타날 수 있다. 페이딩 키튼 신드롬(Fading Kitten Syndrome)은 어미 고양이와 새끼 고양이의 혈액형이 다를 경우 어미 고양이의 모유로 인해 새끼 고양이의 면역체계가 무너지는 현상을 말한다.

고양이의 혈액형은 A형이 약 90%로 가장 많고, B형이 약 10%, AB형은 매우 희귀하다. 물론 품종과 국가 간의 빈도 차이가 있으며 개별 반려묘의 혈액형 확인이 필요하다.

여러 종류의 고양이과 동물들의 혈액형 분포도 /이미지=노르웨이 삼림고양이협회 갈무리

동물 병원과 반려동물 보험산업의 급성장에서 알 수 있듯이 반려동물에 대한 치료와 관리는 점점 더 중요해지고 있다. 의사소통이 불가능한 만큼 반려인의 반려동물에 대한 이해는 매우 중요하다. 그런 의미에서 혈액형을 확인해 놓는 작은 관심이 유사시에 유용할 수 있겠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케미컬뉴스

  • 제호 : 케미컬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4656
  • 발행일 : 2017-08-01
  • 등록일 : 2017-08-17
  • 발행·편집인 : 유민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유정

NEWS SUPPLY PARTNERSHIP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CONTACT

  • Tel : 070-7799-8686
  • E-mail : news@chemicalnews.co.kr
  • Address : 서울특별시 동작구 상도로 82, 무이비엔 빌딩 5F 502호
  • 502, 5F, 82, Sangdo-ro, Dongjak-gu, Seoul (07041)

케미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케미컬뉴스.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