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8 11:54 (토)
셀트리온, 항체 치료제 'CT-P59' 경증환자 1상 임상 결과...초기 치료확인
상태바
셀트리온, 항체 치료제 'CT-P59' 경증환자 1상 임상 결과...초기 치료확인
  • 박주현 기자
  • 승인 2020.11.06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및 유럽 코로나19 경증환자 18명 대상 임상 1상 결과
CT-P59 안전성 및 항바이러스 효과 확인
글로벌 임상 2, 3상도 속도내 올 연말 중간 결과 확보
내년 중 글로벌 승인 신청 목표
셀트리온 코로나19 항체 치료제 임상물질 생산 사진/사진=셀트리온
셀트리온 코로나19 항체 치료제 임상물질 생산 사진/사진=셀트리온 제공

코로나19 항체치료제 'CT-P59'의 경증환자 대상 1상 임상 시험을 진행한 셀트리온이 안전성과 항바이러스 효과를 확인했다고 6일 밝혔다. 

셀트리온은 5일부터 6일까지 진행하는 '2020 대한감염학회·대한항균요법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CT-P59 경증환자 대상 1상 임상 결과를 발표했다. 

해당 임상에서 한국 및 유럽 내 3개 임상시험 기관에서 코로나19 초기 경증환자 18명을 대상으로 CT-P59의 안전성과 내약성, 임상 증상 변화 및 바이러스 변화를 평가한 결과, CT-P59 투여로 인한 특이적 이상 사례가 관찰되지 않아 안전성과 내약성을 확인했으며, 약물 투여 이후 증상 회복까지 걸린 평균시간이 위약군 대비 44% 단축된 것을 확인했다.

CT-P59를 투약 받은 환자들은 모두 회복됐지만 위약군 중 일부는 악화됐다. 

이번 임상 참여자는 대부분 고령 환자였으며, 위약군과 달리 CT-P59 투여 환자 중에는 중증으로 발전한 경우가 없었다.

또 초기 바이러스 농도가 높았던 환자에게 약물을 투여한 결과 위약군 대비 바이러스가 더 빠르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나 CT-P59의 항바이러스 효과를 통한 조기 치료 효과를 확인했다.

김진용 인천의료원 감염내과 전문의는 “코로나19 초기 경증환자에게 CT-P59 투여시 증상이 완화되는 것을 실제로 확인할 수 있었으며, 현재 진행 중인 대규모 임상 시험에서 CT-P59 효과를 입증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셀트리온 연구소/셀트리온 홈페이지
셀트리온 연구소/셀트리온 홈페이지

셀트리온은 향후 코로나19 항체 치료제 CT-P59의 대규모 글로벌 임상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며, 한국을 포함한 여러 국가에서 글로벌 임상 2, 3상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 연말까지 이들 임상에 대한 중간 결과를 확보하고 밀접 접촉자에 대한 예방 임상을 진행해 내년 중 글로벌 승인 신청을 목표로 한다. 

치료제 개발이 완료되는 데로 즉각적인 대량 공급이 가능하도록 지난 9월부터 공정검증 배치생산을 진행하고 있다고 한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1상은 환자수가 상대적으로 적어 결과를 확정적으로 받아들이기에는 한계가 있기에, 현재 진행 중인 임상 2상 시험에 더욱 속도를 내 기준을 충족하는 결과를 도출해 내서 CT-P59의 조기 공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셀트리온그룹 서정진 회장, ‘EY 최우수 기업가상’ 수상 /사진=셀트리온 제공

지난 5일 셀트리온그룹 서정진 회장은 글로벌 회계·컨설팅법인인 EY한영이 주최한 ‘EY 최우수 기업가상’ 행사에서 최우수 기업가상 마스터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EY 최우수 기업가상은 EY한영이 매년 모범적인 기업가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비즈니스 분야의 오스카상’이라 불린다고 한다. 

시민들이 진료 받기 위해 대기하고 있는 서울 영등포구 보건소 선별진료소( 5일 오후) /사진=뉴시스

한편, 존스 홉킨스 대학 집계에 따르면 이날 전세계 코로나19 감염확진자는 4860만명을 넘어섰으며, 총 사망자는 123만2천여 명에 달했다. 

질병관리청은 6일 0시 기준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117명, 해외유입 사례는 28명이 확인됐다고 밝혔으며, 1898명이 격리 중이다. 위중증 환자는 50명이며 사망자는 1명이 추가돼 총 476명이다. 

7일부터 전국에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가 적용된다.

정부는 6일 수도권에서 확진자 증가세가 계속된다면 1.5단계 격상을 검토할 수 있다고 밝혔으며,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가 되면 100인 이상의 모임이나 행사는 금지되고 중점관리시설도 이용인원 제한과 고위험활동 금지 등의 조치가 적용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케미컬뉴스

  • 제호 : 케미컬뉴스
  • 법인명 : (주)액트원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04656
  • 발행일 : 2017-08-01
  • 등록일 : 2017-08-17
  • 발행·편집인 : 유민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유정

NEWS SUPPLY PARTNERSHIP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CONTACT

  • Tel : 070-7799-8686
  • E-mail : news@chemicalnews.co.kr
  • Address : 서울특별시 동작구 상도로 82, 무이비엔 빌딩 5F 502호
  • 502, 5F, 82, Sangdo-ro, Dongjak-gu, Seoul (07041)

케미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케미컬뉴스.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