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5 18:57 (금)
통영 매물도 광케이블선 화재 진화 중...60명 전원구조, 유증기 흡입 4명 헬기 이송
상태바
통영 매물도 광케이블선 화재 진화 중...60명 전원구조, 유증기 흡입 4명 헬기 이송
  • 김민철 기자
  • 승인 2020.09.11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산면 매물도 남방 57.412km 해상
60명이 탄 6293t급 광케이블 부설선 A호의 화재 진화 중
11일 새벽 3시 51분께 경남 통영시 한산면 매물도 남방 31마일 해상에서 승선원 60명이 탄 한국 국적의 6293t급 특수목적선(광케이블선) A호에서 화재가 발생해 해경이 화재진압을 하고 있다. /사진=통영해양경찰서 영상 캡쳐

경남 통영시 매물도 남방 해상에서 한국 국적의 특수목적선이 11일 오전 3시 51분께 화재가 발생해 통영해경이 진화에 나섰다. 

통영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새벽 통영연안관제센터를 경유한 구조요청 신고를 접수하고 구조대 등을 긴급 출동시켜 한산면 매물도 남방 57.412km 해상에서 60명이 탄 6293t급 광케이블 부설선 A호의 화재 진화에 나섰다고 한다. 

통영해경은 경비함정 8척과 전남 여수해경의 화학방제2참, 517함 제주 서귀포해경의 5002함을 출동시켰으며 해양수산부의 무궁화39호, 해군 고속정 2척, 통영·여수·창원소방정이 출동했다.

화재진압 중인 광케이블선 /사진=통영해양경찰서 영상 캡쳐

민간인 소유의 미래로, 105영인호가 화재 진화에 참여하고, 배에는 한국인 승선원 49명과 베트남 10명, 이탈리아 1명 등 총 60명이 승선했었다고 한다. 

오전 4시 27분께 인근 선단선 92t급 예인선 B호에 60명 전원을 옮겨 구조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는데, 유증기 흡입 증상을 보인 선원 7명 가운데 메스꺼움을 호소한 4명이 오전 9시 6분께 해경 헬기편으로 육지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 광케이블선 A호에는 벙커C 234t, DO 606t, 윤활유 2000ℓ가 적재돼 있어 해양오염이 우려되고 있는 상황이다.

화재진압 중인 광케이블선 /사진=통영해양경찰서 영상 캡쳐
화재진압 중인 광케이블선 /사진=통영해양경찰서 영상 캡쳐

아직까지 화재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한편 지난 3월에는 통영시 도산면 도선마을 앞 동보방파제에 계류된 선박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나 소형 어선과 바지선 등 선박 13척이 불에 나 통영해양경찰이 진화작업을 벌인 바 있으며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케미컬뉴스

  • 제호 : 케미컬뉴스
  • 법인명 : (주)액트원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04656
  • 발행일 : 2017-08-01
  • 등록일 : 2017-08-17
  • 발행·편집인 : 유민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유정

NEWS SUPPLY PARTNERSHIP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CONTACT

  • Tel : 070-7799-8686
  • E-mail : news@chemicalnews.co.kr
  • Address : 서울특별시 동작구 상도로15자길 6, 303호
  • 3F, 6, Sangdo-ro 15ja-gil, Dongiak-gu, Seoul, Republic of Korea.
  • (06949)

케미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케미컬뉴스.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