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8 11:11 (월)
인도네시아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확정, 국내로 축산·가공품 반입 금지
상태바
인도네시아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확정, 국내로 축산·가공품 반입 금지
  • 박주현 기자
  • 승인 2019.12.18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도네시아 농업부, 세계동물보건기구에 ASF발생 보고
국내 입국 여행객 검역 강화조치 지속유지
과태료 : (발생국산 돈육제품) 1회/500만원, 2회/750만원, 3회/1,000만원
인도네시아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확정, 국내로 축산·가공품 반입 금지 ⓒ케미컬뉴스
인도네시아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확정, 국내로 축산·가공품 반입 금지 ⓒ케미컬뉴스

돈육제품 뿐만아니라 햄, 소세지, 우유, 치즈 등 축산가공품 모두 해외여행 후 국내 반입 시 주의해야한다. ASF 발생국에 인도네시아도 포함되면서 검역강화조치가 지속된다. 과태료가 1회에 500만원이라고 하니 반입 생각은 안하는게 좋겠다. 

인도네시아 농업부가 지난 17일 자국 내 북수마트라 지역(우타라주) 돼지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하였다고 세계동물보건기구(OIE)에 보고함에 따라,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11월 5일 조치한 바 있는 인도네시아에서 국내로 입국하는 여행객에 대한 검역 강화조치를 지속 유지한다고 밝혔다.

인도네시아는 9월 4일 북수마트라 지역에서 ASF 의심 돼지가 발견되어, 11월 27일 실험실 결과 최종 양성 판정(392건, 28136두 폐사)

인도네시아 내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정보에 따라 지난 11월 5일부터 인도네시아에서 출발하는 항공노선에 대하여 탐지견의 확대 투입(추가 13편/주), X-ray 검색활동과 휴대품에 대한 세관 합동 일제 개장검사(추가 8편/주)을 추가로 실시하는 등 검색과 검역을 강화하였다.

인도네시아는 살아있는 돼지, 돼지고기 및 돈육가공품 등의 국내 수입 금지국가이다. 

농식품부는 지난 해 중국(‘18.8.3.)에 이어 몽골·베트남·필리핀 등 아시아 국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됨에 따라 휴대 축산물 반입 금지를 위한 사전 홍보와 함께 공항만에서 여행객 휴대품에 대한 검색과 검역을 강화하여 시행하고 있다.

[이미지 출처=생활법령정보]
축산물가공품의 유형 [이미지 출처=생활법령정보]

금번 인도네시아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생함에 따라 불법 축산물 반입 시 부과되는 과태료가 1회 위반 시 500만원에서 최대 1000만원까지 부과되므로 인도네시아 여행 시 축산물을 반입하지 않도록 주의를 촉구하였다.

  • 과태료 : (발생국산 돈육제품) 1회/500만원, 2회/750만원, 3회/1,000만원(비발생국 및 기타 축산물) 1회/100만원, 2회/300만원, 3회/ 500만원
  • 과태료 부과 현황(34건) : (국적별) 한국5, 중국17, 우즈벡3, 캄보디아2, 태국2, 몽골2, 러시아·베트남·필리핀 각 1건, (금액별) 500만원 5건, 100만원 29건

농식품부는 해외여행을 하는 축산관계자의 경우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국 방문을 자제하고 부득이 방문하는 경우 축산시설을 방문하지 않도록 하고, 해외 현지에서 축산물(가공품 포함)을 구입하여 입국하지 말 것을 당부하였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케미컬뉴스

  • 제호 : 케미컬뉴스
  • 법인명 : (주)액트원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04656
  • 발행일 : 2017-08-01
  • 등록일 : 2017-08-17
  • 발행·편집인 : 유민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유정

NEWS SUPPLY PARTNERSHIP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 하단로고

CONTACT

  • Tel : 070-7799-8686
  • E-mail : news@chemicalnews.co.kr
  • Address : 서울특별시 동작구 상도로 82, 무이비엔 빌딩 5F 502호
  • 502, 5F, 82, Sangdo-ro, Dongjak-gu, Seoul (07041)

케미컬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케미컬뉴스.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